[션윈뉴욕예술단] 한국공연예술진흥회 전성환 대표이사 “구성이 환상적이다”

2010년 2월 27일

 

26일 아내와 함께 션윈예술단 공연을 관람한 전성환 한국공연예술진흥회 대표이사(정인권 기자)

 

음악과 무용 등 젊은 예술인을 양성하는 한국공연예술진흥회 전성환 대표이사는 대구가톨릭대 음악대학장을 역임한 성악가이기도 하다. 그는 26일 대구시민회관에서 열린 션윈예술단 공연을 아내와 함께 관람했다.

 

“구성이 아주 환상적입니다. 중화인의 내면세계도 잘 나타냈고요. 중화문화의 다양성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평생을 음악계에 몸담은 그가 공연 중 가장 눈여겨본 것은 음악이었다. 그는 오케스트라의 서양악기와 중국전통악기가 잘 어우러졌다며 "전통 악기의 특색을 정말 잘 살렸어요. 지휘자가 오케스트라를 잘 이끈 덕분에 단원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좋은 연주를 한 것 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다양한 중국 소수민족의 춤이 가장 인상깊었다고 말했다.

“션윈공연은 중국민족의 여러 가지 장점을 잘 조합했어요. 국내 예술인들이 많이 봤으면 합니다. 대구뿐 아니라 우리나라 전국에서 공연이 열렸으면 좋겠어요”라며 공연을 적극적으로 추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