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신협 충절로점 이사장 “상상을 초월한 공연”

2012년 3월 2일

내년에는 더 많은 사람과 함께 션윈을 보고싶다는 박일서 신협 충정로점 이사장.(사진=이시형 기자)

 

션윈예술단은 3월 1일 대전 충남대학교 정심화국제문화회관 무대에 올랐다. 6년째 한국을 방문하고 있는 션윈예술단이 대전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연이 열리는 정심화 홀은 공연 전부터 관객으로 발 디딜 틈이 없었다. 박일서 신협 충정로점 이사장은 이날 직장 동료 대여섯 명과 함께 공연을 관람했다. 

 

“이런 공연은 처음 봅니다. 정말 웅장합니다. 특히 배경에 정말 놀랐습니다. 역시 중국은 대단한 나라입니다. 공연을 통해 5000년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다는 거 그 의상이며 모든 것이 상상을 초월했습니다.”

 

기억에 남는 무대를 꼽아달라는 질문에 그는 쉽게 대답하지 못했다.

 

“어느 한 무대를 꼽기가 어려울 정도로 다 재밌었습니다. 무용수도 대단했습니다. 뭐라 표현하기가 어려울 정도였습니다. 옛날 무술하고 닮은 춤동작이…. 아 무용이 무술에서 나왔잖아요. 정말 보기 좋았습니다.”

 

그는 많은 사람에게 공연을 알리고 싶다며 “션윈이 내년에 프로그램을 바꿔서 다시 온다니까 많은 대전 시민이 관람했으면 좋겠습니다. 내년에도 꼭 다시 볼 겁니다. 내년에는 주위 친구들, 선후배들하고 과거에 인연 있는 분들과 같이 오고 싶습니다”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