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용수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낸다” 션윈예술단 울산 공연 성료

“무용수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낸다” 션윈예술단 울산 공연 성료

12일 밤 ‘2020 션윈 월드투어’ 울산 공연이 막을 내렸다. | 에포크타임스

2020년 2월 13일

지난 12일 밤 ‘2020 션윈 월드투어’ 울산 공연이 막을 내렸다.

무용수들은 물 흐르듯 우아하면서도 생기 넘치는 몸짓으로 신들이 머무는 천상의 세계와 지상의 고대 궁전 그리고 몽골의 대초원을 무대 위에 그려냈다.

막이 오를 때마다 한 폭의 그림같은 풍경이 펼쳐지자 객석에서는 감탄사가 터져 나왔다.

 

엄정행 울산예술고등학교 교장 | 에포크타임스

이날 엄정행 울산예술고등학교 교장은 지인과 함께 공연장을 찾았다.

우리나라 가곡 대중화를 이끈 국민 테너로 꼽히는 그는 지난해부터 울산예고 교장직을 맡고 있다.

엄 교장은 “나도 50년 노래를 했지만 정말 대단한 공연이다. 감탄이 절로 나왔다”라며 “다음에는 학생들도 함께 보고 싶다”라고 말했다.

 

정건 한국중등교장 울산평생동지회 회장 | 에포크타임스

성악가이기도 한 정건 한국중등교장 울산평생동지회 회장은 현장에서 라이브 음악을 들려주는 오케스트라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전했다.

정 회장은 “울산에서 이런 건 처음 본다. 굉장히 세련됐다”라며 “오케스트라 박스 위치 때문에 지휘자의 손짓과 연주하는 악기를 자세히 보지 못했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션윈 공연은 무용극과 민족·민속 무용, 성악과 얼후 연주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그 안에는 공통으로 정의와 권선징악, 인과응보 그리고 충효 등의 전통적 가치관과 덕목이 녹아있다.

 

윤덕원 한국예총 울산광역시 연합회 수석부회장 | 에포크타임스

윤덕원 한국예총 울산광역시 연합회 수석부회장은 공연의 전반적인 메시지에 대해 “악이 아무리 강하더라고 선을 많이 베풀면 그걸 능가하고 극복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무용수의 기량에 감탄하며 “남자 무용수들은 정말 강렬한 힘과 메시지를 전달했고, 여자 무용수들은 섬세하고 부드럽고 아름다움을 극도로 표현했다”고 덧붙였다.

 

김정화 정화무용학원 원장 | 에포크타임스

무용학원을 운영하는 김정화 원장도 “무용수의 기량은 최고다. 무용하는 사람으로서 고난도의 기술을 얼마나 쉼 없이 연습해야 하는지 잘 알고 있기 때문에 그 부분에 찬사를 보낸다”라고 말했다.

무대 위 무용수의 동작과 디지털 배경화면이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독특한 연출도 그의 이목을 끌었다.

김 원장은 “영상을 무대와 잘 융합해서 만든 게 인상 깊었다”라며 “눈과 귀가 행복했다. 그래서 주변에도 추천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울산 공연을 마친 션윈예술단은 14일~16일 창원, 18일~19일 하남, 22일 춘천을 찾을 예정이다.

티켓 예매는 션윈예술단 홈페이지(예매 1544-8808)와 인터파크(예매 1544-1555)에서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