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제약회사 직원 “션윈을 통해 한 편의 중국 역사를 본 것 같아”

2012년 2월 26일

 

25일 저녁 7시 반 션윈예술단이 대구 수성아트피아에서 3회차 공연을 했다.

 

이날 아내와 함께 공연장을 찾아온 제약회사 직원 고재일 씨를 만났다. 고 씨는 “상당히 감동했다”며 흥분된 목소리를 감추지 못했다.

 

션윈의 작품들은 중국 5000년 문명으로부터 영감을 이끌어 냈다. 따라서 대다수 작품들은 중국의 고전과 문화를 다루고 있다. 고 씨는 “션윈 공연을 통해 한 편의 중국 역사를 본 것 같다”고 전하며 “션윈 공연을 통해 중국의 진정한 모습을 보았다”고 말했다.

 

매해 션윈 공연은 공연을 본 관객의 추천으로 찾아온 사람들이 많다. 고 씨는 “내년에는 직원들에게 추천할 생각이다”며 감동을 함께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한편, 션윈예술단은 진정한 중화 신전문화유산을 복원하고 부흥시키려는 비전으로 2006년 뉴욕에서 창립되었고 그 이후 급속한 성장으로 지난 1월에는 뉴욕 링컨센터에서 전회 매진을 기록한 바 있다.  (사진=이시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