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 “동서양의 악기가 빚어낸 음색 놀라워”

2012년 2월 29일

 

션윈 오케스트라에 깊은 감명을 받았다는 경남필하모닉오케스트라 강만호 상임지휘자(사진=이유정 기자)

 

2월 28일 저녁, 션윈예술단은 ‘2012 월드투어’의 내한 첫 공연지 대구에서 가진 마지막 무대를 호평 속에 마무리했다. 2년 전 창원에서 션윈예술단 공연을 처음 관람한 강만호 경남필하모닉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는 이날 션윈 공연이 열리는 대구 수성아트피아를 찾았다.

 

그는 “작년 부산공연을 보려고 했지만, 사정상 참석하지 못해 많이 안타까웠습니다. 그래서 이번 대구 공연을 많이 기대하고 왔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오케스트라를 이끄는 그가 션윈 공연을 보러오면서 가장 기대가 컸던 부분은 단연 동서양의 악기가 조화를 이룬 션윈 오케스트라의 음악이었다.

 

“오케스트라의 음색 때문에 제가 굉장히 기대하면서 이 공연에 왔는데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습니다. 중국의 전통악기와 서양 오케스트라가 완벽한 하모니를 이뤘어요. 음정의 완벽함을 꾀하지 않으면 독특한 음색의 조화가 어려울 텐데…. 굉장히 완벽한 음색을 추구했다는 게 멋있었습니다. 특히, 중국의 전통악기는 서양의 오케스트라와 음색이 다를 거라고 생각하잖아요. 하지만 어느 게 전통악기고 어느 게 서양악기인지 모를 정도로 조화로웠습니다. 션윈 오케스트라는 ‘음악은 결국 하나다’라는 것을 보여주고 융화된, 완전히 하나 된 새로운 음향을 들려주어서 정말 감동했습니다.”

 

션윈 오케스트라의 음악과 무용수의 움직임이 절묘하게 맞아떨어지는 부분도 그에게는 놀라움 그 자체였다. 

 

“거의 완벽했다고 할 정도였습니다. 특히나 무용음악 같은 경우에는 수없이 훈련하거든요. 그래서 요즘 작은 공연에서는 거의 녹음한 음악을 이용하죠. 녹음한 음악에 맞춰서 그대로 훈련을 하는데 실제 생음악과 함께 동작을 이렇게 맞춘다는 것은…. 저도 발레 음악 같은 것을 해봤지만 리허설 때 다르고 실제 공연 때 달라서 깜짝깜짝 놀랄 때가 잦거든요. 근데 (션윈은) 굉장히 완벽했습니다. 정말 많이 호흡을 맞췄다는 게 눈에 보였어요.”

 

2년 전, 처음 션윈 공연을 관람했을 때도 그의 입에서는 감탄사가 쏟아졌다. 2년이 후 한층 더 성장한 션윈예술단의 모습에 그는 놀라움을 표했다.   

 

“2년 전 그때도 굉장히 감동적이었는데 이번에는 오케스트라의 하모니가 훨씬 더 완전해졌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선하고 아름다운 느낌, 순수한 느낌을 제대로 보여준 공연이라 굉장히 감동적이었습니다. 2년 전에도 정말 좋았지만, 지금은 더욱 완성도가 높아졌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공연은 각자의 마음속에 있는 순수함, 이런 것을 다시 한 번 더 다지는 계기가 만들어 준다고 생각합니다.”

 

월드투어를 진행하는 션윈예술단의 인기는 국경과 민족을 초월한다. 특히 지난 1월 열린 뉴욕 링컨센터 공연에서는 5회 연속 매진을 기록하며 전 세계 공연계를 놀라게 했다. 그는 세계인을 사로잡은 션윈의 인기비결을 이렇게 설명했다.

“첫째는 공연의 완성도 덕분입니다. 둘째는 현대사회는 정치?경제?사회가 얽혀있습니다. 이런 복잡한 문제가 션윈 공연을 통해서 깨끗하게 정화되는 느낌이 듭니다. 문화와 예술을 접하는 심미안이라고 하죠. 그런 아름다움을 볼 수 있는 눈이, 그런 마음을 가진 근본이 잘 다져진 선진국에서 더욱 큰 감동을 주고 성공하는 공연으로 자리매김하리라 봅니다. 션윈은 우리나라에서도 해가 가면 갈수록 더욱더 많은 사람이 좋아하는 공연이 되지 않을까 기대합니다.”

 

그는 션윈을 사람들에게 적극 추천하고 싶다는 바람을 밝혔다.

“션윈예술단이 가진 문화적인 영향력과 메시지를 전달하는 능력은 굉장히 깊고 감동적이라고 생각합니다. 누구나 이 공연을 보고 나면 션윈예술단이 주고자 하는 메시지를 대부분 감동적으로 이해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래서 와서 일단 보시라고 이야기할 겁니다. 이걸 어떻게 다 말로 설명할 수 있겠습니까.”

 

마지막으로 그는 션윈예술단 관계자에게 전하는 감사의 말도 잊지 않았다.

“션윈은 대구뿐 아니라 전국을 돌고 또, 매년 한국을 찾습니다. 공연 관계자들에게 정말 감사드립니다. 많은 희생과 봉사를 하지 않으면 이런 공연이 무대에서 이뤄질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션윈예술단을 이끌고 이 공연을 기획한 모든 관계자분께 고마움을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