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필하모닉 박진규 이사장 “션윈, 대단한 공연인 것 같다”

대구필하모닉 박진규 이사장 “션윈, 대단한 공연인 것 같다”

박진규 대구필하모닉오케스트라 이사장.(포토그래퍼 김국환)

2019년 3월 27일

박진규 대구필하모닉오케스트라 이사장.(전경림 기자)

26일 대구 수성아트피아(관장 김형국) 용지홀을 찾은 대구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박진규 (朴鎭圭) 이사장은 “작곡가가 아주 대단한 실력가인 것 같다”라고 극찬했다.

"해설이 있다는 것도 특이한 것 같고, 아주 보기 좋았습니다. 서양으로 말하면 해설있는 발레 음악처럼. 오늘 대단한 공연인 것 같습니다."

션윈의 음악은 라이브 오케스트라였다. 션윈 오케스트라는 중국 음악이 지닌 활기와 아름다움, 고유한 특성이 서양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가진 정확성과 힘, 웅장함과 결합되어 참신한 사운드를 들려준다.

박 이사장은 라이브 오케스트라 연주와 함께 뛰어난 역동성과 표현력을 지닌 무용, 생동감 넘치는 무대 배경, 아름다운 의상 등 시각적인 부분이 조화로운 부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디오와 비디오가 인간의 마음을 사로잡을 정도로 작품이 좋았습니다. 스케일이 굉장히 크고 아주 아름답게 봤어요."

그는 "중국과 한국의 문화가 일맥상통하기 때문에 감정이 비슷한 것 같다"면서 션윈에 대해 "무용을 접하지 않은 사람에게도 아주 가깝게 느낄 수 있는 기회"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