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송 음악교육협회 지부장 “션윈 통해 인간의 도리 승화되는 삶”

남궁송 음악교육협회 지부장 “션윈 통해 인간의 도리 승화되는 삶”

남궁송 한국음악교육협회 원주시 지부장.(포토그래퍼 김국환)

2019년 3월 25일
남궁송 한국음악교육협회 원주시 지부장.(포토그래퍼 김국환)

지난 24일 강릉아트센터를 찾은 한국음악교육협회 원주시지부 남궁 송 지부장은 “중국의 5천 년 역사를 종합적인 예술로 직접 보니 감회가 새롭고 아주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선과 악을 주제로 한 공연이 가장 마음에 와 닿았다는 남궁 지부장은 “이런 예술 공연을 통해 세상이 아름답게 평정되고 인간의 도리가 승화된다”면서 “그런 삶을 살 수 있다는 것은 너무나 좋다”고 말했다.

찬란한 중국 5천 년 문화가 중국 공산당 집권하 문화대혁명으로 파괴돼 현재 중국에서는 션윈과 같은 진정한 전통문화예술을 찾아볼 수 없다. 션윈예술단은 중국 전통문화를 완벽하게 복원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해마다 월드 투어를 하고 있다.

이에 대해 남궁 지부장은 “어떤 사상으로 인해 예술이 묻혔다는 것은 가슴 아픈 일이다. 그것(소실된 전통문화)을 복원한 노력을 굉장히 높게 평가한다”며 “전통을 무시하면 현대가 있을 수 없듯이 전통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 공연은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문화센터에서 악기를 강의하는 남궁 지부장은 서양 오케스트라와 중국 악기와의 접목이 손색없이 훌륭한 무대를 선사했다고 감탄했다.

“아름다운 무용과 배경, 오케스트라 라이브로 몸과 마음이 천상의 세계에 빠져드는 것 같았다”는 남궁 지부장은 “중국 전통과 예술을 표현하는 아름다운 션윈 공연을 다른 분에게도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