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포항시의회 홍필남 의원“정신문화를 전달하는 작품 ”

2010년 2월 28일

포항시의회 홍필남 의원 (김국환 기자)

 

포항시의회 홍필남 의원은 27일 대구에서 열린 션윈공연장을 찾았다. 공연을 관람한 홍 의원이 처음 한 말은 “황홀하다”였다.

“중화민족이 가장 화려했던 시기의 문화를 접하게 돼서 정말 좋았습니다. 영적인 세계와 옛날 중화인이 내세를 기약하는 좋은 문화를 접하게 돼서 감동적이었습니다. 그러나 찬란한 문화보다 더 기억에 남는 것은 폭력으로 행복한 한 가정을 해체하는 것을 그린 무대였습니다. 정말 가슴이 아팠습니다.”

 

홍 의원은 “정보화 시대에 정신문화를 전수할 수 있는 좋은 작품입니다. 중화문화이기 전에 지구촌 모든 인류가 경험했던 그런 문화라 생각하고 더 감동적입니다. 영혼을 울리는 그런 장면도 많았어요. 많이 홍보해서 인간성 회복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