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무용전용극장 김기전 이사장 “모든 출연자가 주연”

2010년 2월 28일

27일 션윈공연을 관람한 김기전 이사장은 모든 출연자가 주연이라며 감탄했다.(김진태 기자)

 

무용전용 극장 스페이스 콩코드(Space concord)를 운영하는 김기전 이사장은 대구 현대무용단의 1대 안무자 출신이다.

 

션윈 공연을 관람한 김 이사장이 주목한 것은 션윈의 무용수들이다. 모든 무용수들의 기량이 고르고 숙련되어 있다고 높이 평가했다.

 

“한 사람 한 사람이 주연이에요, 전체적으로 어릴때부터 월등하게 오랫동안 그런 기량인 듯 합니다. 프로그램 자체가 다양하고 대량으로 출연하는데 무용수들의 훌륭한 기량을 보여줍니다.”

 

중국 각 지역과 민족의 풍속과 전통을 보여주는 것도 특색이라고 말했다.
“중국의 특색을 잘 표현하는 의상, 살아있는 무용수의 표정, 섬세한 소품 모두가 훌륭합니다.”

 

김 이사장은 션윈예술단이 수원, 창원, 대구뿐 아니라 한국의 제일 큰 도시인 서울과 부산을 찾았으면 좋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