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국민성우 배한성 “션윈 공연을 보게 돼 행운입니다”

2012년 3월 6일

"오늘 새로운 경험을 했다"는 배한성 씨는 ‘한국 공연예술계가 션윈 공연에서 자극과 영향을 받았으면 한다’고 희망했다. 사진= 이유정 기자

 

 

“중국이란 나라가 워낙 거대하고 고전 문학, 신화, 전설 등 갖고 있는 콘텐츠가 대단하고 거대하잖아요. 그런 단면들을 무언극으로 표현했기 때문에 전 세계에서 초청할 것 같습니다. 오늘 공연은 한마디로 "New Experience" 였어요.”

 

영화ㆍTV 외화시리즈ㆍ만화ㆍ라디오에서 맥가이버, 형사콜롬보, 모차르트, 삼장법사 등 수많은 주인공 목소리를 연기한 국민 성우 배한성 씨가 션윈예술단 한국 마지막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3월 4일 안양아트센터를 찾았다.

 

새로운 경험을 했다는 배한성 씨는 “(지금까지) 중국 전통문화를 다큐멘터리나 영화를 통해 면면을 좀 봐서 그것과 비슷할 줄 알았는데 오늘 현장에서 보니 많이 다르다는 것을 느꼈다. 무대와 컴퓨터그래픽의 접목이 아주 새롭고, 문화예술을 단순히 보여주는 것만이 아니고 관객들로 하여금 무한상상을 하게 하는 파워가 있다. 션윈 공연을 보게 돼 아주 행운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라디오 드라마에서 삼장법사 역할을 오래 연기했다는 배 씨는 ‘손오공 세상에 나오다’가 특히 기억에 남는다며 “손오공이 우리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기 때문인지 소년시절 동심으로 돌아가는 것 같았고 스크린과 무대를 연결시킨 효과가 재미있었고 입체적으로 느껴졌다”고 전했다.

 

그는 션윈 무용수들에 대해 입을 열었다. “내면의 진정성이 없으면 정서적으로나 감정적으로 팬들과 소통이 안 된다. 아마 내면의 성숙은 어느 분야에서나 비즈니스던 우리처럼 방송하든 아트, 퍼포먼스던 똑같이 중요하다. 션윈 무용수들이 우레와 같은 박수를 받는 것은 무용수들의 성숙된 내면과 진정성 때문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무용수들이) 저런 고난위 동작을 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연습을 했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또한, 오늘 션윈 공연을 보니 서양의 발레, 궁중댄스, 서커스의 원류가 서양이 아니라 5000년 역사를 가진 중국에서 영향을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상상력이 개인 경쟁력 중 하나로 인식되는 요즘 “션윈은 재미뿐 아니라 창의력 개발에 좋은 공연이라며 우리도 공연문화 측면에서 자극을 받고 영향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언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