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국사 성타 주지스님 “꼭 한번 볼만한 작품”

2013년 4월 6일


5일 대구 수성아트피아를 찾은 불국사 주지 성타스님 (사진=NTDTV 제공)


 


불국사 주지 성타스님이 5일 2013년 션윈예술단 한국 첫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대구 수성아트피아를 찾았다.


 


성타스님은 “감명깊게 무용과 음악으로 잘 표현된 것 같고, 중국의 문화와 지역, 시대에 따라 독특한 개성을 음악과 무용으로 나타냈다”며, “프로다운 절도있는 동작이었고, 색채나 배스크린도 아주 좋았다”고 말했다.


 


“손오공 이야기가 좋았다”는 성타스님은 무용극 ‘사오정을 지혜로 제압하다’를 인상깊은 프로그램으로 꼽았다. 중국 4대 고전인 ‘서유기’의 한 장면을 따온 이 작품에서는 현장법사의 두 제자, 손오공과 저팔계가 유사하 일대에서 요괴노릇을 하던 사오정과 한바탕 격전을 치른다. 백스크린과 무대 위 연기자들의 절묘한 타이밍으로 박진감을 준다.


 


성타스님은 “공연에 메시지가 있다”며, “어떤 한 장면에 이면의 세계를 보여주는 것”을 특징으로 꼽았다. 션윈 공연에서는 현실세계와 천상세계를 넘나들며, 관객들에게 천상세계의 신성함을 감상케 한다.



작품에서 “안락한 미래를 지향하는 그런 모든 것들이 직결되고 있다”는 성타 스님은 “뭇신들이 내려오는 장면에서 다양한 우주의 기원을 말해주는 것 같았다”며, “꼭 한번 볼만한 작품”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