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설계사 한승덕 대표 “자유에 대한 소망, 예술로 승화”

2013년 4월 14일


기자=김국환 기자


 


션윈 무대는 5천년 전 문명이 싹트던 고대의 설화에서 중국의 현대 이야기까지 무용과 노래, 음악을 통해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관객들은 션윈공연을 통해 중국고전무(舞)를 비롯해 다양한 중국 민족·민속무용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건축설계사 대표 한덕승(韓德昇) 씨는 션윈예술단 공연을 관람한 후 ‘자유’를 주제로 예술로 승화시켜 잘 표현한 것 같다고 말했다.


 


“단원들의 예술적인 표현 속에 자유를 소망하고 소망하는 마음이 가장 강렬하게 와 닿습니다” , “자유의 소중함과 좀 더 자유로운 중국에 대한 외침을 예술적으로 표현한 것이 아주 좋았습니다”고 말했다.


 


특히 한 대표는 “중국의 고전과 현대 무용을 조화롭게 잘 표현한 것이 좋았다”고 감동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