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센스 회장 “잃어버렸던 기억을 찾아준 션윈”

2015년 4월 19일

황 위웬(Huang Yu-Wen) ㈜아모센스 (사진=Cheng Shun-Li/EpochTimes) 황 위웬(Huang Yu-Wen) ㈜아모센스 (사진=Cheng Shun-Li/EpochTimes)

지난 3월 8일 대만 가오슝문화센터에서는 션윈의 7번째 공연이 열렸다. 객석을 가득 메운 관객 중에는 황 위웬 ㈜아모센스 회장도 있었다. 황 회장은 션윈 공연이 끝난 뒤 “마치 잃어버렸던 기억을 되찾은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저의 모든 감각과 눈, 귀, 코, 혀, 마음과 몸은 최고조로 충만한 상태였습니다. 안무와 무대장치, 춤 뿐만 아니라 라이브음악까지 모두가 정말 잘 짜인 무대였기 때문입니다.”

황 회장은 예술을 통해 고대중국문화를 되살리려는 션윈의 노력에 찬사를 보냈다.

“중국문화를 예술형태로 보여주는데 있어 그것이 뮤지컬 공연이든 혹은 춤 공연이든 모든 것이 아주 정확하고 탁월했어요.”

그는 또 부처와 보살이 지상으로 내려오는 장면에서 눈물이 날 정도로 감동적이었다고 덧붙였다.

“그 장면이 정말 감동적이었죠. 굉장히 인상 깊었고 공연 내내 눈물이 났어요.”

황 회장은 인성에 대한 깊이 이해하고 있었기에 특히 션윈이 펼쳐낸 진·선·인에 대해 찬사를 보냈다.

“사실 육체는 자연으로 돌아가게 되어 있어요. 인성은 원래 진실함에서 나온 겁니다. 우리가 살아오면서 오염되었기 때문에 우리의 이런 진실한 모습을 잊고 사는 거지요. 하지만 션윈이 보여준 진․선․인이 이를 일깨웠습니다.”
그는 션윈공연이 심오하지만, 누구나 이해할 수 있다고 여겼다.

“션윈은 예술과 인류의 문화를 보여줬어요. 이성과 감성의 조합은 어느 나라 사람들이라도 이해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