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A “얀센 백신 사용 제한…심각한 혈전증(TTS) 위험 판단” [팩트 매터]
2022년 05월 7일 팩트 매터

안녕하십니까!

얀센 백신과 관련한 FDA 소식에 들어가기에 앞서 로버트 말론 박사님과 단독으로 가졌던 인터뷰에 대한 소개를 간단히 드리고자 합니다.

그는 현재 많은 백신에서 쓰이고 있는 mRNA 플랫폼 발명에 기여하신 분입니다.

대단히 유익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는데 여러 주제들 가운데서도 현재 세계적으로 많은 여성들이 겪고 있는 mRNA 백신과 관련한 혈전, 암 그리고 자연 유산과 생리 불순 등 임신 문제에 대해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단독 인터뷰 전체를 시청하고자 하시는 분들은 ‘EPOCH TV’를 통해 보실 수 있습니다.

링크는 상세설명란 최상단에 있습니다.

이제 오늘의 주제인 Johnson&Johnson(얀센) 백신에 대한 이야기로 들어가 봅시다.

지난 2년에 걸쳐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은 얀센 백신에 의문을 제기할 경우 SNS을 검열당하고 계정 정지를 당하고, 심지어 추방되기까지 했습니다.

그리고 접종을 거부하면 직장에서 해고되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믿어지십니까?

바로 어제 FDA는 공식 성명을 통해 심각한 혈전 문제 때문에 얀센 백신의 사용을 크게 제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다시 말씀드리죠.

2년간의 검열과 2년간의 접종 의무화 이후 FDA가 나서서 얀센 백신에 대한 접종 권고를 거둬들인 겁니다.

새로 발표된 성명 내용은 이렇습니다.

“보고된 사례에 대한 업데이트된 분석, 평가, 조사 후”

“FDA는 얀센 백신 접종 1~2주 후 희귀 질환으로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혈소판 감소를 동반한 혈전증(TTS)’ 위험이 있다고 판단했으며”

“이에 백신의 공식 사용을 제한하기로 한다.”

권고안의 자세한 내용에 앞서 약간의 배경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이번 성명서에서 문제가 된 심각한 증상은 ‘혈소판 감소를 동반한 혈전증(TTS)’입니다.

쉬운 용어로 설명드리자면 혈소판 수치의 감소와 혈전이 동반된 증상을 나타냅니다.

여기서 흥미로운 점은 TTS가 백신 출시 후 얼마 되지 않아 알려진 새로운 증상이라는 겁니다.

이하 생략…

<나머지 내용은 상단의 영상을 통해서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