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하원 외교위, “한미일 3국 협력 중요” 결의 채택

연합뉴스
2024년 05월 18일 오전 11:08 업데이트: 2024년 05월 18일 오전 11:08

“한미·미일동맹, 美 국익과 서태평양 안보에 핵심” 적시

미국 하원 외교위원회는 지난 16일(현지시간) 한미일 3국 협력의 중요성을 인정하는 내용의 결의(H.Res.1056)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17일 미 하원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외교위는 전날 전체회의에서 제럴드 코놀리 의원(민주·버지니아주)이 대표발의하고 22명의 민주·공화당 소속 의원들이 초당적으로 공동발의자로 참여한 한미일 3국 협력 관련 결의를 채택했다.

결의안은 외교, 경제, 안보 등 영역에 걸친 한미일 및 한일간의 진일보한 협력을 장려하는 내용을 포함했다.

또 한미, 미일 동맹관계가 미국의 국익과 서태평양 평화와 안보에 핵심적으로 중요하다는 점을 인정하는 내용도 명시됐고, 한미일 3국간의 전략적 조율 수준을 높인 것이 서태평양 지역과 세계 질서 안정화에 기여했음을 환영하는 내용도 적시됐다.

아울러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한일관계 개선 노력을 치하하고, 한일관계 강화가 한미일 협력에 대한 더 큰 목표를 추구할 수 있게 만들었다는 점도 거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