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노스캐롤라이나 승리”…선거예측 사이트 전망

자카리 스티버
2020년 11월 11일
업데이트: 2020년 11월 11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020년 대선 경합주인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승리했다는 새로운 전망이 나왔다.

미국의 선거예측 사이트인 ‘Decision Desk HQ’는 트럼프가 15명의 선거인단이 걸린 노스캐롤라이나에서 승리한다고 예측했다.

개표가 98% 진행된 노스캐롤라이나 비공식 집계에 따르면, 공화당 후보 트럼프 대통령이 273만 4천표를 얻어 민주당 조 바이든 후보(265만9천표)를 약 6만5천표 차로 앞서고 있다.

두 후보의 득표율은 트럼프 50.0%, 바이든 48.7%다.

에포크타임스는 이러한 결과에 대해 두 후보 진영에 논평을 요청했지만 아직 응답을 받지는 못했다.

최근 며칠 동안 노스캐롤라이나에서는 개표가 거의 추가되지 않았다.

주 선거관리위원회는 시간이 걸리는 이유에 대해 각 카운티(한국의 군에 해당) 위원회가 사전투표 개표를 미리 정해둔 일정에 따라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Epoch Times Photo
민주당 대선 후보 조 바이든이 2020년 11월 7일(현지시각)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지지자들에게 주먹을 들어 보이고 있다. | Andrew Harnik/AP,연합

그러면서 “대부분 카운티가 11월 12일이나 13일에 회의를 예정했다”며 “노스캐롤라이나의 집계 현황은 13일이 돼야 움직인다고 봐야 한다”고 밝혔다.

주 선관위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에는 총 100개의 카운티 위원회가 있으며 9일까지 16곳에서 약 7500건의 사전투표 개표를 검토한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016년 대선 당시 노스캐롤라이나에서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약 17만3천표 차로 이겼다.

바이든 후보는 지난 7일 승리를 선언했지만, 트럼프 캠프는 여러 곳에서 소송을 제기하며 승부를 법정 다툼으로 가져가고 있다.

에포크타임스는 이러한 상황이 마무리되기 전까지 최종 승자 예측을 자제하고 있다.

한편, 노스캐롤라이나 상원 선거에서는 공화당 톰 틸리스 의원이 민주당 칼 커닝엄의 도전을 접전 끝에 물리치며 재선에 성공했다.

이로써 공화당은 상원 전체 100석 중 49석을 확보하면서 과반을 향해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

현재 상원 선거는 민주당이 48석을 차지해 3석이 남은 상태지만, 개표가 진행 중인 알래스카는 공화당 승리가 우세한 상태다.

남은 조지아 주의 2석 가운데 1곳만 지켜내도 공화당은 상원 다수당을 유지할 수 있게 된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