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공이 미국의 약점 틀어잡고 공격하는 법” 전 국가안보 부보좌관 KT 맥팔랜드

2021년 4월 13일
업데이트: 2021년 4월 13일

“중국은 자신들이 생각한 이미지대로 세계를 재편하려 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에서 국가안보 부보좌관을 지낸 KT 맥팔랜드는 ‘전랑 외교’를 사용했던 중국이 더욱 노골적으로 자유 세계 진영에 본심을 드러냈다고 지적했다.

무역과 투자라는 경제적 미끼를 이용해 기업과 국가가 ‘보편적 가치’에 목소리를 내는 것을 망설이게 만든다는 것이다. 

또, 그녀는 선전 및 허위정보 캠페인 등 정보전이 치명적일 수 있다고 밝히며, 정보전은 ‘한계가 없는 무제한 전쟁(초한전;超限戰)’의 핵심이라고 짚었다. 

미국이 중국공산당의 전방위적인 침략으로부터 자국을 보호하기 위해 무엇을 해야할까? 미국의 사상 리더들에서 그녀를 만났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