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책] ‘전대미문의 사악한 박해’ – 법학 ①

장기 약탈을 위한 파룬궁 수련인 살해에 대한 무관심
2021년 4월 25일
업데이트: 2021년 4월 25일

제4장 1. 장기 약탈을 위한 파룬궁 수련인 살해에 대한 무관심

 

본편 저자

데이비드 메이터스 David Matas
캐나다 인권변호사. 영국 옥스퍼드대 졸업, 2008년 캐나다 훈장 수상, 2009년 국제인권협회 인권상을 받았다. 캐나다 정부로부터 ‘국 제인권 및 민주발전센터’ 이사로 임명됐으며, 2010년에는 노벨평화상 후보에 올랐다. 장기간 파룬궁 수련인을 대상으로 한 중국공산당의 장기 적출 내막에 관심이 있었다. 전 캐나다 아태담당 국무장관 데이 비드 킬고어와 함께 『피의 생체 장기적출(Bloody Harvest)』을 출간하고, ‘강제 장기적출에 반대하는 의사들(DAFOH: Doctors Against Forced Organ Harvesting)’ 회장 톨스턴 트레이(Torsten Trey)와 『국가가 장기를 약탈하다(State Organs)』라는 책을 공동 집필했다.

 

‘전대미문의 사악한 박해’ 한국어판은 박대출판사가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전재-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를 위반 시 저작권법(136조 제1항)에 따라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에포크타임스 코리아 편집부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