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다인원’ 공인중개사 시험 응시한 서경석에게 ‘엄청난 기적’이 일어났다

이현주
2020년 11월 4일
업데이트: 2020년 11월 4일

서울대학교 출신 개그맨 서경석이 공인중개사 1차 시험 모의채점 결과를 공개했다.

서경석은 모의채점에서 합격 커트라인을 넘어 1차 합격이 유력해졌다.

지난달 31일 치러진 제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는 34만명이 넘는 인원이 지원했다.

유튜브 채널 ‘서경석의 스그쓰 TV’

1983년 공인중개사 제도도입 이후 최다 인원이다.

시험도 어려웠다는 평이 많았다.

2일 서경석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서경석TV’를 통해 제31회 공인중개사시험 당시 상황과 가채점 결과를 공개했다.

유튜브 채널 ‘서경석의 스그쓰 TV’

1차 합격을 위해서는 부동산학개론과 민법이 각각 40점 이상이어야 하고, 두 과목의 평균이 60점 이상이어야 한다.

서경석은 모의채점에서 부동산학개론 65점, 민법 65점을 받아 합격이 유력해졌다.

가채점을 통해 합격 사실을 알게 된 서경석은 얼굴을 감싸 쥐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유튜브 채널 ‘서경석의 스그쓰 TV’

그러면서 “거의 떨어진다고 생각하고 1교시 끝나고 나올까도 생각했다”며 “대학입학 학력고사 합격했을 때 보다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내년에 2차 시험은 여유를 갖고 도전하겠다”며 최종합격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유튜브 채널 ‘서경석의 스그쓰 TV’

앞서 서경석은 지난 6월 유튜브를 통해 공인중개사 시험에 도전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그는 자신이 교육 기업의 모델로 활동해오면서 공인중개사 시험에 대해 궁금해졌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시간이 많아지면서 자연스럽게 공부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한편 서경석은 육군사관학교 50기에 수석 합격했지만 이듬해 재수하며 1991년 서울대 불어불문과에 합격한 연예계 대표 학구파 연예인이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