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주말 빼고 남은 2019년 ‘빨간 날’ 달랑 ‘3일’

윤승화
2019년 9월 16일 업데이트: 2019년 9월 16일

민족 대명절 추석도 지나가고, 한 해의 하반기도 저물어간다. 그렇다면 앞으로 남은 빨간 날은 총 며칠일까.

16일 오늘은 한 주의 시작인 월요일이자, 4일간의 달콤한 추석 연휴가 끝나고 맞는 첫 번째 평일이다. 이날을 마지막으로 주말을 제외하고 이달의 쉬는 날은 더이상 없다.

달력을 펼쳐 보자. 다음 달인 10월은 목요일인 개천절(3일)과 수요일인 한글날(9일)이 있는 달이다. 주말을 제외하고 이 이틀을 쉴 수 있다.

그다음 달인 11월에는 안타깝게도 별다른 공휴일이 없이 깨끗하다. 오는 12월에는 12월 25일, 크리스마스가 유일한 공휴일이자 올해의 마지막 공휴일이다.

네이버 달력
네이버 달력
네이버 달력

주말을 제외하면 도합 3일의 공휴일을 끝으로, 2020년이 찾아온다.

눈 깜짝할 사이 한 해의 절반이 훨씬 넘게 지나갔다. 일상을 버티게 해줄 쉬는 날은 사실 생각보다 많이 남지 않았다.

달력 속 빨간 날만을 찾아 손꼽아 기다리다 보면, 남은 2019년도 물 흐르듯 지나갈 것이다.

덧붙이자면 오는 2020년에는 안타깝게도 공휴일이 거의 주말과 겹치겠다. 삼일절도 일요일, 현충일도 토요일, 광복절도 토요일, 개천절도 토요일이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