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위혁 대표 “전체적으로 재미있었고 배경화면 독특”

송위혁 대표 “전체적으로 재미있었고 배경화면 독특”

고려칼라인쇄 송위혁 대표.(전경림 기자)

2019년 3월 21일
고려칼라인쇄 송위혁 대표.(전경림 기자)

송위혁 고려칼라인쇄 대표는 20일 저녁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을 찾아 처음으로 션윈 공연을 관람했다.

송 대표는 “전체적으로 재미있었다”며 “특히 배경 화면이 굉장히 독특했고 처음 보는 기법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화면과 무용가들이 동시에 움직이면서 정확하게 일체가 되는 장면들이 매우 좋았다고 덧붙였다.

그가 말하는 배경화면은 무대 위 공연자들이 애니메이션 무대 스크린 사이를 넘나드는 시스템으로 세계 특허를 받은 션윈 만의 연출 기법이다.

가장 인상적으로 본 프로그램으로 전통적인 춤과 마지막 프로그램인 ‘최후의 시각’이 인상 깊었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구체적으로 “악한 사람이 벌을 받고 신이 사람을 구하는 장면이 감동적이었다”라고 전했다.

그는 친구들에게 이 공연을 한 마디로 “재밌고 볼 만하다”고 소개하고 싶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