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윈뉴욕예술단] 박경호 유풍유통 대표이사 “중국 문화를 접할 좋은 기회”

2010년 3월 1일

27일 저녁 션윈예술단 공연을 관람한 유풍유통 박경호 대표이사(김국환 기자)

 

박경호 유풍유통 대표이사는 전 달성군수를 역임한 CEO다. 그는 특히 무대 배경 영상과 민속공연을 감명 깊게 봤다고 말했다.

 

“우리와 정서적으로 비슷한 부분도 있지만, 자연환경에 대한 이해와 믿음, 이런 부분은 우리보다 굉장히 앞선 것 같습니다. 중국 고대부터 가져 온 신과 하늘에 대한 믿음, 이런 부분을 바탕으로 공연을 만든 것 같습니다. 차분하고 안정감을 느끼게 하는 공연입니다.”

 

예술을 좋아해 평소에도 오페라와 공연을 자주 보고 있다는 그는 고대 궁수들의 기예와 웅건한 자태를 펼쳐보인 ‘궁전(弓箭)’이 특히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의상과 무용수들의 움직임이 부드럽고 활 쏘는 모습, 배경 영상으로 사용한 시골마을 풍경 등이 마음에 와 닿습니다. 굉장히 특이하고 뛰어난 공연입니다.

 

차분한 목소리와 낮은 저음이 인상적인 그는 많은 이들이 션윈 공연을 보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중국 고대 풍속과 문화를 접할 좋은 기회고, 평소에 보기 어려운 공연인데 많이 보시라고 권하고 싶습니다. 잃어버린 신과 하늘에 대한 믿음, 이런 것들은 우리도 배워서 잘 구상하면 좋은 공연을 만들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