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옥숙 “정말 화려하고 아름다운 션윈공연”

2013년 4월 15일


사진=전경림 기자


 


배우 송옥숙 씨는 14일 저녁 지인 5명과 함께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에서 션윈공연을 관람했다.


 


한 때 거의 사라졌던 5000년 문명을 접하는 것은 누구에게나 새롭고 소중한 경험이다. 인천영화인협회장이기도 한 송옥숙 씨에게도 수천 년 간의 중국 왕조의 심오한 지혜가 깃든 중국 고전무는 색다른 경험이기도 했다.


 


송옥숙 씨는 관람 후 “션윈 공연은 다른 무엇보다 정말 화려하고 전체적인 앙상블이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놀랍습니다”라고 공연 소감을 말했다.


 


“전체인원이 제가 봐도 오케스트하고 백여 명 될 것 같은데 엄청난 힘으로 그렇게 열심히 똑같이 꾸며 내는 에너지가 대단하고 아름답습니다. 저는 그 많은 인원이 오랜 시간의 훈련을 거쳐 이렇게 절도 있게 고난도의 동작을 한다는 자체를 생각해보면 겉으로 보여 지는 어떤 순간적인 아름다움 보다는 전체적인 조화가 감동적입니다.


 


얼마나 훈련을 했으면 이런 정도의 공연을 할 수 있을까. 어느 민족이든지 다양한 문화를 갖고 있잖아요. 한민족이라고 해서 하나만 있는 게 아니고 문화를 발굴해서 총체적으로 보여주려는 노력이 대단히 훌륭합니다”


 


뉴욕에 본부를 둔 션윈예술단은 동일한 규모의 3개 공연단이 전 세계에서 동시에 월드투어를 진행한다. 션윈공연은 고대에서 현대에 이르기까지 중국의 유구한 역사 이야기 속에 중국 5000년 문명의 풍성함과 도덕적 힘이 놀라울 정도로 디테일하게 살아나는 유일한 무대다


 


송옥숙 씨는 “중국 전통무용이 발레, 스포츠 등의 요소를 다 갖고 있다는 것과 모든 엔터테인먼트와 예체능을 다 포함한 공연이란 것에 깜짝 놀랐어요”라고 언급했다.


 


스토리가 있어 더욱 아름답고 기억에 오래 남는 작품으로 ‘당 태종과 13인의 승려들’ ‘대한풍’을 꼽았다. 그녀는 “션윈은 종합선물세트 같은 기쁨을 선사합니다. 꼭 한 번 션윈을 감상하세요”라며 더 많은 사람들이 션윈을 감상할 기회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