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16년 만에 랩핑 광고를 진행한 KTX

이현주
2020년 9월 4일
업데이트: 2020년 9월 4일

KTX에 16년 만에 전면 광고가 게재돼 화제다.

광고의 주인공은 바로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다.

연합뉴스

1일 코레일은 정국 얼굴을 단 ‘랩핑(wrapping) 광고’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는 이날 생일을 맞이한 정국 중국 팬클럽 요청으로 진행됐다.

랩핑 광고란 실사 출력한 광고 디자인이나 광고 내용을 부착해 홍보하는 기법을 말한다.

연합뉴스

이에 코레일 측은 20량짜리 KTX 388m 전면에 생일을 축하하는 문구와 사진을 붙였다.

코레일이 KTX에 외부의 랩핑광고 제안을 수용한 것은 이례적이다.

실제 KTX는 2004년 랩핑광고를 끝으로 그동안 상업성 광고를 자제하고 있었다.

연합뉴스

공기업의 위치를 의식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승객이 급감하면서 떨어진 수익을 발굴할 수 있고, 해외로 KTX 인지도가 향상될 수 있다는 점 등을 긍정적으로 보고 광고를 결정했다.

연합뉴스

해당 광고를 부착한 열차는 정국의 고향이 부산인 점을 고려해 서울~부산 간 노선에 이달 말까지 운행된다.

한편, 정국이 속한 그룹 방탄소년단은 이날 한국 가수로는 최초로 미국 빌보다 ‘핫 100’ 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전 세계 음악 시장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