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갖고 싶다…” 어르신들이 보면 충격받는다는 요즘 아이들의 ‘장난감’ 수준 (영상)

김연진
2020년 3월 1일
업데이트: 2020년 3월 1일

트위터에 올라온 짧은 영상 하나가 온라인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

어린 시절 우리들이 가지고 놀던 장난감과는 다르게, 요즘 장난감은 한 단계 더 진화해 있었다.

네 바퀴 달린 경찰차나 소방차를 손으로 질질 끌면서 놀던 ‘어르신’들이 보면 충격을 받을지도 모르겠다.

지난 26일 한 트위터 계정에는 한 아이가 장난감을 가지고 노는 영상이 한 편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아이는 두 손으로 자동차 모형의 장난감을 가지고 놀고 있다.

아이는 주문을 외우며 무언가를 시도하는 듯하다. 자꾸만 두 장난감을 합체시키는 모습이다.

몇 번의 시도 끝에, 두 자동차는 정말로 합체했다. 실로 놀랍다. 순식간에 합체해 변신한 장난감은 근사한 유니콘이 됐다.

Twitter ‘Je_A_1005’

아이는 이것이 익숙한 듯 카메라 앞에서 즐겁게 놀고 있는 모습이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큰 충격을 받았다. 어린 시절 봤던 장난감과는 차원이 다른 스케일을 자랑하기 때문.

누리꾼들은 “요즘 장난감 진짜 대단하다. 하나 갖고 싶다”, “제품명 좀 알고 싶다”, “진짜 마지막에 깜짝 놀랐다”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