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초등학교, ‘생뚱맞은’ 표창장 수여식… 상품은 ‘돼지 생고기’

Liang Yi
2019년 1월 25일 업데이트: 2019년 11월 5일

중국의 여러 초등학교에서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에게 상품으로 돼지고기를 준다는 사실이 인터넷에 퍼지면서 네티즌들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에 대해 “실리적이다”라고 반응하는 네티즌도 있고 “돼지 열병을 조심해야 한다”는 우려섞인 발언을 하는 네티즌도 있다.

광둥(廣東)성 언론 보도에 따르면 17일, 산웨이(汕尾)시의 광명초등학교에서 이색적인 표창장 수여식이 열렸다. 학교 간부들은 올해의 우수 교사와 학생들에게 족발, 살코기 등 돼지 생고기를 상품으로 수여했다.

학교의 예웨이핑 교장은 “현재 이 학교에 236명의 학생이 있는데, 이번 기말고사에서 국어, 수학, 영어 3과목을 합산해 학년 50위 안에 드는 학생에게 상품을 주었다”고 소개했다. 이 중 1등상 15명에게는 돼지고기 3근(1근=500g)씩을 주고, 2·3등 35명에게는 2근씩을 주었다고 한다. 또 우수 교사 6명은 족발을 하나씩 받았다.

일부 학부모들이 자녀가 학교에서 ‘돼지고기’를 수여한 사실을 인터넷에 공개하면서 연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이다.

광둥(廣東)성 산웨이(汕尾)의 한 초등학교에서 돼지고기를 상품으로 수여해 화제다. | 영상 캡처
귀뚜라미 초등학교의 이색적인 상품 돼지고기. | 인터넷 이미지
귀뚜라미 초등학교의 이색적인 상품 돼지고기. | 인터넷 이미지

광명초등학교가 학생들에게 돼지고기를 상품으로 준 것은 이번이 두 번째라고 한다. 2018년 여름방학 전 방학식 때 이런 이벤트가 처음 등장했다. 기말고사 성적이 우수한 학생 53명에게 상장 외에 부상으로 1인당 2근의 돼지고기를 지급했다.

이 밖에도, 지난해 11월 말 푸젠(福建)성 난안쥬두(南安九都)중학교에서 열린 중간고사 표창식에서도 30명에게 족발 75근, 다리살 45근 등 돼지고기 120근을 부상으로 주었다. 교장은 족발을 수여하면서 “당신들은 ‘금방제명(金榜提名·시험에 합격)’의 우수한 학생들이다”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난안 쥬두 중학교의 이색 상품 돼지고기와 족발 | 인터넷 이미지

지난해 4월 충칭(重慶)시 완저우(萬州) 난징(南京)중학교는 고3 모의고사를 치른 후 학년 20위 이내 학생에게 돼지고기 5근씩을 지급했다.

이런 ‘혁신(?)’ 이벤트가 화제가 되면서 ‘실제 생활에 도움이 된다’ ‘슬픈 현실이다’는 반응도 있었지만 ‘열심히 공부하니 먹을 고기가 있네’라는 네티즌의 반응도 있었고, ‘교장이 친척의 돼지고기를 파는 것이 아니냐’고 조롱하는 사람도 있었다.

일부 네티즌들은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크게 퍼지지 않았느냐”며 “돼지고기 공급처가 어디냐”고 캐묻기도 했다.

중국은 지난해 8월 3일 랴오닝성 선양시에서 첫 돼지열병이 발생한 것을 시작으로 전국 20여 개 성에 확산됐다. 지난해 12월 24~25일에는 푸젠성과 광둥성에서도 발생했는데, 광둥성에서는 1주 내 3건이나 발생했다.

추천